자동차보험의 최종 승자는 자동차보험료계산기를 이용하자.

자동차보험은 의무보험이라 미가입시는 과태료 처분이 따른다.
하지만, 자동차보험 상품의 개발과 판매, 보상은 민간보험사인 자동차보험사의 몫이다. 이러다 보니, 보상과 관련된 분쟁이 발생하면 금융감독원과 같은 준정부기관에서 관리감독하고 있다고 보면 된다.

자동차보험에서 종합보험의 목적은 피해자는 물론 가해자인 계약자 당사자의 피해복구를 위해서도 가입하게 된다. 자동차보험이 제대로된 역할을 하기 위해서는 기본적인 보상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가입을 의무화하여야 한다. 하지만 현재는 책임보험을 넘어서는 부분은 개인의 몫으로 남겨져 있다.

최근에는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의 시장점유도가 높아지면서 보험료나 특약에 종류에 있어서도 고객 스스로 설계하는 구조가 나타나고 있다.
보험계약과 관리에 따른 수수료를 설계사에게 지급하지 않고, 고객이 다이렉트로 대부분의 가입절차와 계약관리를 스스로 함으로써 보험료 절감효과를 가져오고 있다.

다만, 보험의 특성상 다이렉트로 자동차보험료계산기에서 혼자서 가입하는 경우, 올바른 피드백을 받지 못해 막상 사고가 발생한 후에나 본인의 계약이 제대로 기능하는지 파악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이제는 상담도 AI와 같이 로봇으로 대체되고 있는 추세이다.
보험설계사는 수당이 적다보니, 자동차보험을 등한시하고 있고, 정부는 최소한의 개입으로 소비자와 보험사의 분쟁은 커지고 있다. .

결국은 모든 책임과 의무는 소비자의 몫으로, 본인 스스로 만일에 대비해서 철저하게 준비해야한다는 점이다.

자동차보험료계산기 사이트 처럼, 여러특약을 한눈에 비교해서 알 수 있는 사이트를 하나정도는 알아둘 필요가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